자녀가 100명중에 90등을 했다면,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?

 짹키

조회수 : 1155

안녕하세요, 자녀교육 전문가 집단 투피 회원님 여러분.

중학교 2학년 올라간 아들이 있는데, 중학교 1학년 성적이, 같은 학년 학생수를 100으로 보았을 때

90등에 해당합니다.

충격과 경악을 금치 못했지만, 아들도 속상할테니 아들을 갈구지는 않았고요.

공부 잘한다고 인생 성공한다고 단언할 수도 없지만, 그래도 이대로는 안되겠다 싶습니다.


여러 정황으로 봤을 때, 아들하고 사이는 좋은 편인 것 같고요.

맘에 걸리는 것은 초등때 심리검사를 했는데, "정서는 매우 안정적이나, 지적 호기심이 없음"

이라는 결과가 나와, 이것 또한 대 충격적이었었죠..

지적호기심이 없는게 제일 큰 이유인 듯 합니다.


그냥 대단한거 바라지 않고, 일단 아들하고 잘 지내면 되겠지 라고 생각은 드는데..

왠만하면 쫌 잘했으면 좋겠습니다.


자녀가 성인이신 분들의 이야기 공유 가능하신 분 있으면, 좀 부탁드립니다.

감사합니다.

-------------------
추기 : 댓글 달아주신 분들, 하나하나 대단히 감사의 말씀드립니다. 

         공유해주신 말씀들 모두 제게 도움이 되는 말씀들이고요.

         저와 가족 모두 사회에 도움되는 존재가 되도록 하겠습니다.

         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.

 
추천:뉴튼님이 게시물을 좋아합니다.




http://www.todaysppc.com/u/?u=free/440377
  짹키

정보력:590
친절도:441
레벨:8
FRIEND(0)



▽ 댓글창 새로고침 ▽
광고추방은 광고만이 아니라 , 사회적으로 또는 커뮤니티의 정서상 피할것이나 문제성있는 게시물을 (예:선정적인 글, 혐오감을 일으키는 글 등) 회원들이 서로 추천과 광추를 이용해서 저울질해서 민주적으로 블러킹하기 위한 자율투표기능입니다    


펌) 김종배의 시선집중][B-CUT NEWS] 민경욱 혼돈의 카오스? - 이종훈 (작가) [5]
월급제의 일당은 한달 26.125일로 나누는게 맞는걸까요? [8]

본 커뮤니티는
광고 노출로 운영에
도움을 받고 있으며
이용이 불편하지
않도록 최소한의
광고를 운영하고
있습니다.
Adblock을
사용하신다면
[차단사이트 제외]
주시면 큰 도움이
됩니다.
Our website is made possible by displaying online advertisements to our visitors.
Please conside disabling your ad blocker for this web site.